고집스런 농부의 철학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6-09-29 08:57 조회9,161회 댓글0건

본문

울 남편

하고푼 대로 걍 둬야지유~

 

포도밭의 포도를 닦는다.

그래야 본인 마음이 좋고 편하단다.

 

호스에서 쏟아져 나오는 물 만큼이나

남편의 얼굴에서 땀이 흐른다.

 

내 마음이 편한

믿을 만한 먹거리

그것은 고집스런 농부의 철학입니다.

 

생과일로도

와인으로도

포도즙으로도

일단은 원과가 최고여야하고

그래서 믿고 먹을수 있어야한다.

 

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